#025-2 なぜか韓国で相次ぐBMW車の発火事故

対訳

BMWが自発的にリコールを実施すると国土交通部が発表したのは26日だ。520dなど計42車種10万6317台が対象だった。 過去8ヶ月の間、走行中のBMW 26台から火が出たからだ。

BMW가 자발적 리콜을 실시한다고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건 지난 26일이다. 520d 등 총 42개 차종 10만6317대가 대상이었다. 지난 8개월 간 주행 중이던 BMW 26대에서 불이 났기 때문이다.

発表3日後、江原道原州で高速道路を走っていたBMW 520dが炎に包まれた。 翌日には、 仁川北港トンネルを通っていたBMWグランツーリスモ(GT)から火が出た。28番目の火災だった。車の持ち主らは集団訴訟に乗り出した。

발표 사흘 뒤 강원도 원주에서 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520d가 불길에 휩싸였다. 이튿날에는 인천 북항터널을 지나던 BMW 그란투리스모(GT)에서 불이 났다. 28번째 화재였다. 차주들은 집단소송에 나섰다.

なぜ韓国に輸入されたBMW車のみ火が出たのか複数の解釈が出た。しかし、本場ドイツでもBMWの走行中の火災事故はたやすく見つけることができる。

왜 한국에 수입된 BMW 차량에서만 불이 나는지 여러 해석이 나왔다. 하지만 본고장 독일에서도 BMW의 주행 중 화재 사건은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다.

現地メディアによると、 7月7日、ドイツA2高速道路をハノーファー方向に走っていたBMW 5シリーズの車が燃えた。走行中のエンジンルームから煙が上がり、車を路肩に止めたが、瞬く間に車両全体が焼けた。翌日、別の道路でBMWのステーションワゴン車が走行中に燃えた。22日にはA2高速道路を走っていたBMW車のエンジンルームから出火し、29日にはA3高速道路をオーストリア方向に走っていたBMW車から火が出た。火が出た形態は韓国でのものと似ていた。

현지 언론에 따르면 7월7일 독일 A2 고속도로 하노버 방향으로 달리던 BMW 5시리즈 차량이 불탔다. 주행 중 엔진룸에서 연기가 솟아 차를 갓길에 세웠고, 순식간에 차량 전체가 불에 탔다. 이튿날 또다른 도로에서 BMW 스테이션 왜건 차량이 주행 중 불탔다. 22일에는 A2 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차량 엔진 룸에서 불이 났고, 29일에는 A3 고속도로 오스트리아 방향으로 달리던 BMW 차량에서 불이 났다. 불이 난 형태는 한국에서와 비슷했다.

韓国で火災の原因に挙げられたのは排気ガス再循環装置(EGR)だ。国土部はリコール決定を知らせる報道資料でこれを指摘した。

한국에서 화재 원인으로 지목된 건 배기가스 재순환장치(EGR)다. 국토부는 리콜 결정을 알리면서 보도자료에 이를 적시했다.

状況が急迫したためBMWコリアは31日、24時間フル稼働体制を宣言した。

상황이 급박하게 돌아가자 BMW 코리아는 31일 24시간 풀가동 체제를 선언했다.

全国61のサービスセンターと訪問診断サービスを、週末を含む24時間に拡大するという意味だ。リコール担当顧客センターも24時間対応する。

전국 61개 서비스센터와 방문 진단 서비스를 주말 포함 24시간으로 확대한다는 뜻이다. 리콜 전담 고객센터도 24시간 운영한다.

リコール、24時間サービスなどは、国内での火災事故が本格化した2015年11月以降、3年で初めて登場した措置だ。

리콜, 24시간 서비스 등은 국내에서 화재 사고가 본격화된 2015년 11월 이후 3년 만에 나온 조치다.

原文:

독일에서도 달리던 BMW 차량에서 불이 나고 있다
불이 난 형태는 한국에서와 비슷했다.

コメント

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